'위탄사기꾼'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1.26 '위대한 탄생' 출연자 사기행각, 그보다 더 걱정되는 것 (84)
2011.01.26 07:50




위대한 탄생 기획부터 말도 많고 탈도 많았는데, 이제 막 캠프를 시작해서 본격적인 멘토들의 훈련에 들어가려는 시기에 불미스러운 일이 터졌습니다. 예선에서 이은미로부터 1급수라는 칭찬과 함께 심사위원 전원이 왕관을 주었던 김혜리가 과거 인터넷 쇼핑몰로 사기행각을 했다는 사실이 일파만파로 번지고 있습니다. 정말 충격이었습니다. 더 놀랐던 것은 김혜리가 본인의 미니홈피를 통해 인증했다는 사실이었습니다.
처음에는 그냥 튀어나온 말이 "끝났구나"였습니다. 어린 나이라 상황대처에 능숙하지 못했고, 한마디로 영악하지 못했다는 생각이 먼저 들더군요. 사실 드라마 리뷰를 쓰려고 파라다이스 목장을 보고 있었는데, 계속해서 김혜리가 머리에 둥둥 떠다녀서 드라마에 집중할 수가 없었습니다. 만 17세에 혼인신고를 하러간 이다지와 비슷한 나이, 이혼한 사유는 나오지 않았지만, 철부지 어린아이들의 소꿉장난같은 결혼생활은 6개월만에 끝나 버렸지요. 6년이라는 시간이 흘러 경마장 리조트 건설과 관련해서 최강창민, 즉 전남편과 얽히고 설키는 재미있는 장면들이 자꾸만 김혜리의 오늘의 모습과 오버랩되어서, 결국은 드라마 리뷰를 포기하고 김혜리양의 문제에 대해 골똘히 생각해보자고 마음 먹었습니다.
같은 또래의 딸아이를 키우는 부모심정으로 결국은 김혜리의 문제를 들여다 볼 수 밖에 없었습니다. 처음에는 김혜리가 몇년전 힘들었던 시절에 철없는 마음으로 생활비 혹은 용돈을 벌기 위해, 인터넷 쇼핑 중고나라에서 물건대금만 받고 사라지는 사기수법에 경악했습니다. 미성년자로 법적 처벌을 받지 않았지만, 엄연히 사기죄에 해당하는 내용이었고, 비슷한 피해 사례들에 대한 기사를 읽었기에 듣도 보도 못한 신종사기범은 아니었습니다.
마산 1급수라는 별명까지 얻으며 유명인사(?)가 된 김혜리를 누군가는 알아봤나 보더군요. 무시무시한 인터넷 신상털기가 시작되었고, 그녀의 과거 사기행각이 피해자가 올린 글까지 증거자료로 올라오는 사태에 이른 것이지요. 예선후 방송사측에서도 이 문제를 알고 있었다고 했고, 김혜리가 반성하고 피해자들에게 사과하고 돈을 돌려주었다고 순순히 시인해서, 김혜리에게 기회를 박탈하는 것보다는 기회를 주는 것이 낫겠다는 생각에 지난주 방송에도 출연시켰다는 해명이 있었습니다.
여기까지 저는 방송사측의 판단에 대해서, 위대한 탄생 프로의 취지와도 맞다는 생각에 사려깊은 판단이었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더구나 김혜리의 경우 지난주 방송분에서 안타까운 모습으로 멘토들을 놀래켜서 더 화제가 되기도 했었지요. 예선과는 다른 실력, 음정불안과 다른 노래를 할 수 없다는 말까지 하면서, 김태원으로부터는 넋이 약간 나간 듯한 느낌이라는 말도 들었을 만큼 멘토들은 김혜리의 무너진 노래에 당황스러워 했기도 했고요.
이은미가 예선에서는 보지못했던 나쁜 버릇까지 지적했는데, 예선에서도 손가락으로 마이크를 치며 박자를 맞추는 버릇은 있었어요. 지난주 방송에서는 중지를 들어 박자를 맞추고 있었지만 말입니다. 그만큼 예선에서 그녀의 음색과 노래실력으로 멘토들과 시청자들을 그녀의 노래에 몰입하게 했기 때문이었지요. 음정불안은 단순히 무대가 떨려서 음이 떨렸다는 정도가 아니었습니다. 높낮이가 비슷한 코드에서 노래를 읽는 듯한 수준으로 노래를 해버렸지요.
결국 이은미가 노래를 중지시키고 멘토들의 심사평이 이어졌고, 멘토들의 날카로운 지적을 듣는 김혜리는 경직되어 갔습니다. 그 상태에서 방시혁이 다른 노래를 해보라고 한 번의 기회를 더 주려고 했지만, 안될 것 같다고 주위 참가자들마저도 의아하게 만들어 버렸습니다. 그때까지는 어린 나이에 예선에서의 좋은 평가를 받아서 우쭐했던 마음에 상처를 받았겠다, 혹은 자존심에 상처를 입었나 라는 생각도 들었고, 예선에서 그녀의 노래를 듣고 기대도 많이 했고, 참가자들이 최고 넘기 힘든 경쟁자로 김혜리를 뽑을 정도여서, 김혜리의 합격 불합격 여부는 네티즌들 사이에서도 뜨거운 감자가 될 정도였습니다.
그리고 인터넷을 달군 위탄 사기꾼이라는 기사를 보고서야 김혜리의 모습이 이해가 되었습니다. 예선후 캠프 참가전 방송사에서 사기행각을 알고 김혜리와 대화를 했었고, 자신의 과거때문에 김혜리는 흔들려 버렸던 것이 아니었나 싶더군요. 김태원이 넋이 나간 표정이라는 말을 했던것도 그래서였구나 싶었고요.
방송관계자는 "과거 부모님의 이혼과 불우한 가정환경에서 방황하던 시절에 친구들과 나쁜 짓을 했다고 시인했다"며, 도덕적인 잣대를 문제로 삼고자 했다면 문제가 되겠지만, 어린 참가자가 과거의 잘못을 반성하고, 새롭게 꿈을 펼치려고 하는데 그 가능성을 막고싶지 않다며 기회를 주고 싶었다고 해명했습니다. 사실 문구적으로 보면 이말은 잘못된 것이었습니다. 김혜리의 행동은 도덕적 잣대는 물론 법적 잣대로도 문제가 컸기 때문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어린 소녀의 꿈을 펼칠 기회를 박탈하고 싶지 않았다는 말에 더 감동했습니다. 김혜리 본인이 방송중에 해명하고 사과할 기회도 있을 것 같았고, 대중도 어린 그녀에게 기회를 줘야 한다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방송사와 시청자가 보듬어 주고 싶은 마음에 김혜리 스스로 찬물을 끼얹어 버렸습니다. 미니홈피에 "난 어차피 까일 준비를 하고 있다. 시비 걸면 싸가지로 보답해 드리겠다"라는 감정적인 글을 올린 것이지요.
저는 그 심정이 충분히 이해갑니다. 제 블로그를 방문하는 분들이 본인과 의견이 다르면, 비난을 넘어 욕 수준의 댓글을 달고 가는 분들도 있기에, 그런 댓글을 읽고 느끼는 심경과 비슷했을 거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저도 사람인지라 비방하는 욕을 달고 가면 답글에 같이 욕해 주고 싶은 마음도 굴뚝같거든요. 심한 경우 아이피 차단이라는 방법을 취하기도 하지만, 이는 상습적으로 악플만을 달기 위해 제 방에 오는 분에게 취하는 조치입니다. 많지도 않아요. 세명만 블럭을 걸었거든요. 심지어는 욕실에서 두명과 늘상 노는 분도 댓글삭제만을 취하고 있습니다, 이분은 아이피가 자주 바껴서 스팸차단으로도 해결이 되지 않더군요.
말이 샜는데, 아마 사기꾼이라고 떠도는 위대한 탄생 출연자가 김혜리임이 밝혀지면서, 미니홈피도 폭탄을 맞았을 것이고, 심한 욕설에 김혜리가 참지못하고 감정적으로 대응한 것 같습니다. 제가 생각하는 정황은 그렇습니다. 어린 나이인데다 주위에서 조언해 주거나 관리해주는 어른도 없었을 것이니, 김혜리를 자제시키지 못한 이유도 있었을 것이고요. 인정하고 사과했으면 일이 더 커지지 않았을텐데, 정말 잘못된 대응이었어요.

김혜리가 올린 미니홈피글로 비난이 걷잡을 수 없이 번져버려서 정말 안타깝고, 딸과 같은 어린나이에 풍파를 겪는다는 생각이 듭니다. 처음에는 김혜리의 행동에 어리다고 실망을 했는데, 실망은 실망이고 더 걱정인 것은 마음잡고, 착실하게 아르바이트하면서 가수의 꿈을 꾸고 있던 그녀에게 닥친 지금 상황이 더 걱정스럽습니다. 분명 인터넷 사기 쇼핑몰은 잘못한 일이었고, 감정적으로 대처한 것도 잘한 일은 아닙니다. 하지만 김혜리는 이제 18살 어린 소녀입니다.
사람은 누구가 실수할 수 있습니다. 중요한 것은 다시는 그런 실수를 되풀이 하지 않는 것이 중요하겠지요. 반성하고 착실하게 생활하려고 마음먹었던 김혜리는, 이제 막 날개를 펴려는 순간에 과거의 일로 날개를 접을 상황에 처했는지도 모릅니다. 이 문제로 위대한 탄생에서 그녀를 더 보게 될지, 더이상 보지 못하게 될지는 아직 모릅니다. 하지만 김혜리가 일상으로 돌아갔을 때가 더 걱정이 됩니다.
어제 드림하이라는 드라마를 보는데, 강오혁(엄기준)선생이 그런말을 하더군요. "아이들이 마음껏 날 수 있게 할 생각이다. 하지만 떨어져 다칠 수도 있다. 아이들을 안전하게 보호해 줄 안전보호망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그 안전보호망이 가족이라고 생각한다". 어린 김혜리를 위한 안전보호망은 누가 쳐줘야 할까요? 저는 개인적으로 김혜리를 방송에서 유명인사로 만든 방송사도 함께 고민을 했으면 좋겠고, 네티즌이나 친구들, 이웃들도 함께 나눠 가졌으면 좋겠습니다. 이 아이가 이런 상태로 내쳐진다면, 그야말로 지켜줄 보호망 없이 사회에 던져지는 것과 같습니다. 한 아이의 인생이 걸린 문제잖아요. 여전히 김혜리에게 남은 기회는 없을까요? 반성할 기회를 다시 한번 주는 것은 어떨까요?

* 이글을 올리면서 정말 많이 고민했습니다. 사진과 실명을 공개해야 하나 말아야 하는 문제 역시 마지막 순간까지 고민했습니다. 이 글을 통해 김혜리양의 과거가 더 알려지는 것에 일조를 할텐데, 올리지 말아야 하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올린 이유는 어린 김혜리를 위한 안전보호망을 한사람이라도 더 나눠 가지자고 말하고 싶었기 때문입니다.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공감하셨다면 아래의 추천손가락 View On도 꾹 눌러주세요 ^^
추천은 로그인 없이도 가능합니다.
다음아이디가 있으신 분은 구독추가하기 을 누르시면 제 글을 편하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모든 사진은 인용을 목적으로 하였으며, 저작권은 해당 방송사 측에 있습니다.
이 블로그를 한RSS에 추가하고 싶으시다면 클릭▶▶▶▶



Trackback 1 Comment 84